여백
HOME 정치
심상정 정의당 대표 첫 행보 고 노회찬 묘소 참배심상정 "차별없는 세상과 정의로운 복지국가의 길 열겠다"
서울현충원·노무현 전 대통령 묘소 차례로 참배
  • 최갑수 기자
  • 승인 2019.07.14 12:16
  • 댓글 1
정의당 심상정 신임대표가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5기 대표단 선출 보고대회에서 신임대표로 선출된 후 소감을 밝히고 있다./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최갑수 기자 = 정의당 대표로 선출된 심상정 대표의 첫 행보는 고 노회찬 전 의원의 묘소를 찾는 것으로 시작됐다.

심 대표는 14일 당 대표 취임 후 첫 공식 일정으로 경기 마석 모란공원 민족민주열사묘역을 방문해 지난해 별세한 동지 고(故) 노회찬 전 의원 묘소를 참배했다.

심 대표는 노 전 의원 묘소에서 "이번 당직 선거를 통해 5만 당원들은 총선 승리와 진보 집권의 길을 열어가자는 힘찬 결의를 모았다"며 "노 대표님의 부재 속에 큰 짐을 지고 저희가 잘 해낼 수 있을까 걱정도 된다"고 인사했다.

그는 "노 대표님을 지키지 못한 책임과 그리움을 담아 노 대표님과 함께 꾸었던 꿈, 차별 없는 세상과 정의로운 복지국가의 길을 당당하게 열어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앞서 심 대표는 전날 당내 선거에서 83.58%의 득표율로 당 대표에 당선됐다. 심 대표가 정의당 수장에 오른 것은 2015∼2017년 대표를 지낸 후 2년 만이다.

김종민·임한솔·박예휘 부대표도 당선돼 정의당 5기 대표단이 구성됐다.

한편 심 대표는 이날 모란공원에 이어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해 참배하고, 경남 김해 봉하마을로 내려가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한 뒤 노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를 예방할 계획이다.

최갑수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유병언 2019-07-14 12:45:59

    노회찬 무덤에 누가 묻혀 있을까?
    노회찬자살 합리적의혹에 정의당은 답하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