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시의회, 전국 첫 '찾아가는 버스킹 의회' 개최반기별 시민들이 있는 현장으로 찾아가 '소통의 장' 펼쳐
  • 이원호 기자
  • 승인 2019.06.13 18:15
  • 댓글 0
울산시의회

(울산=포커스데일리) 소통과 공감을 통한 생활밀착형 의정활동을 위해 울산시의회가 처음으로 찾아가는 버스킹을 마련한다.

울산시의회(의장 황세영)은 15일 중구 성남동 메가박스 앞 광장에서 시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제1차 찾아가는 버스킹 의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버스킹 의회'는 버스킹 공연자가 길거리에서 음악을 통해 사람들과 소통하는 것처럼 의회가 현장에서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시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의회와 시민들이 소통하고 공감하는 자리다.

그동안 의원 개인이 버스킹 형식의 행사나 상임위원회에서 현안사안 해결을 위한 현장방문을 펼쳤으나, 의회차원에서 주최하는 행사는 전국에서 처음이다.

이날 행사는 지역 청년들의 노래와 마술을 통한 '버스킹 공연'을 시작으로, 행사 직전 시민들로부터 수렴한 의견을 위주로 '토크콘서트'가 진행된다.

또한, 현장에 참여한 시민들의 즉석질문에 대해 의원들이 답변을 하는 시간도 갖는다.

아울러 시민들의 의견을 모아서 더욱 더 살기 좋은 울산을 만들겠다는 의미로 시민과 시의원들이 함께 참여하는 '소통 퍼포먼스'도 이어진다.

황세영 의장은 "시민들이 많이 모이는 장소라면 어디라도 찾아가 시민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겠다"며 "시민들의 목소리를 소중히 간직해 울산시가 추진하는 정책과 사업에 반영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원호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