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경제/산업
'유증기 유출' 한화토탈, 공식사과
  • 최봉혁 기자
  • 승인 2019.05.23 22:04
  • 댓글 0
한화토탈전경 /공식블로그 

(서산=포커스데일리) 최봉혁 기자 = 한화토탈이 23일 지난 17일 발생한 대산공장 유증기 유출 사고와 관련해 사과하고 환경부 합동조사와 고용노동부 특별근로감독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밝혔다. 

한화토탈은 "유증기 유출 사고에 대한 정부 관계 부처의 조사에 성실히 임해 사고 원인과 경과를 명명백백히 밝히고 안전 최우선 석유화학사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사고로 지역주민과 협력업체, 서산시와 충남도를 비롯한 관계기관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다시 한 번 깊이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한화토탈은 이날부터 환경부 소속 금강유역환경청과 관계 기관으로부터 이번 사고에 대한 합동조사를 받는다.

고용노동부도 산업재해예방지도과 근로감독관과 안전보건공단 안전전문가들도 약 2주간 한화토탈에 대한 특별근로감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여기에, 충청남도 역시 환경오염물질 배출시설에 대한 특별점검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한화토탈 측은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해 지역주민들의 우려를 불식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화토탈은 "서산시청 홈페이지 자유게시판에 게시한 바와 같이 이번 사고로 불편을 겪은 서산시민 여러분께 건강 이상 유무 확인을 위해 서산의료원과 서산중앙병원을 방문할 수 있도록 안내해 드렸다"며, "한화토탈은 본 사고로 발생한 피해를 조속히 파악하고 그에 맞는 조치를 빠르고 성실하게 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 관계 부처의 조사에 성실히 임하고 안전관리시스템 전반에 대한 대대적인 개선을 추진하는 등 같은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모든 조치를 강구해 안전을 최우선으로 여기는 석유화학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최봉혁 기자  fdn75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봉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