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부산·경남
윤종서 부산 중구청장 재산축소신고혐의로 '벌금 250만원' 구형100만원 이상 확정되면 당선 무효
  • 김성원 기자
  • 승인 2019.03.15 17:21
  • 댓글 0

(북산=포커스데일리) 김성원 기자 = 2018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재산을 축소 신고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윤종서(46) 부산 중구청장에게 벌금 250만원이 구형됐다.

15일 부산지법 형사6부에서 열린 1심 결심공판에서 검사는 윤 구청장에게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벌금 200만원, 주민등록법 위반 혐의로 벌금 50만원을 각각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윤 구청장은 지난해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당선될 목적으로 17억원 상당 본인 소유 대지와 건물을 제외한 채 재산이 3억8000여만원이라고 신고해 허위사실을 공표하고(공직선거법 위반), 실제 거주하지 않은 주소지로 주민등록을 한 혐의(주민등록법 위반)로 재판에 넘겨졌다.

윤 구청장 1심 선고 공판은 다음 달 19일 오전 10시에 열린다.

공직선거법을 어겨 벌금 100만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당선이 무효가 된다.

김성원 기자  ulruru5@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종서

김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