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문화
아시안게임 야구 홍콩 꺾고 슈퍼라운드서 일본과 대결
  • 이현석 기자
  • 승인 2018.08.28 17:49
  • 댓글 0
선동열 감독 <사진출처=KBO>

(서울=포커스데일리) 이현석 기자 = 선동열 감독이 이끄는 한국 야구 대표팀이 28일 홍콩을 누르고 슈퍼라운드에 진출했다

한국팀은 이날 아시안게임 야구 B조 리그 최종 3차전에서 9회에만 10점을 뽑으며 21-3으로 승리했다.

앞서 대만에 1-2로 패한 한국은 인도네시아(15-0, 5회 콜드게임)와 홍콩을 꺾고 2승 1패로 예선을 마쳐 B조 2위로 슈퍼라운드에 진출했다.

이날 한국 타선은 뒤늦게 터졌다. 9회초 황재균의 만루 홈런, 이정후의 솔로 홈런, 이재원의 투런 홈런, 박병호의 솔로 홈런 등으로 10점을 얻으며 1승을 건졌다.

한국은 B조 1위로 나선 대만과는 경기를 치르지 않고, 1패를 안은 채로 A조 1위 일본(30일), A조 2위(31일, 중국 유력)와 차례대로 맞붙는다.

슈퍼라운드에서는 A조의 일본과 중국, B조의 대만과 한국이 오를 가능성이 높다.
 
첫 대결에서 만나는 일본은 엔트리 24명 전원은 사회인리그 소속 선수들로 구성했다. 

일본 사회인 야구팀은 프로야구 주전은 아닐지라도 당장 프로 진출이 가능한 수준으로 알려져 얕봐서는 안 된다는 지적이다. 
 
한국팀은 슈퍼라운드 두 경기를 모두 잡아야 결승에 오를 수 있다.  

이현석 기자  nkc1@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시안게임#야구#슈퍼라운드#선동열

이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