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사회
'기무사 계엄령 문건' 특별수사단장에 전익수 대령
  • 이현석 기자
  • 승인 2018.07.11 17:57
  • 댓글 0
전익수 공군 대령

(서울=포커스데일리) 기무사 특별수사단장에 전익수 공군본부 법무실장(대령)이 임명됐다.

국방부는 '기무사 세월호 민간인 사찰 의혹·전시 계엄 및 합수업무 수행방안 문건 의혹 특별수사단(이하 '특별수사단') 단장에 전익수 대령을 임명했다고 11일 밝혔다. 

국방부는 이날 특별수사단을 이끌 단장으로 전 대령을 적임자라고 밝혔다. 전 대령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직접 임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10일 인도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촛불집회 당시 국군기무사령부가 계엄령 검토 문건을 작성한 것과 관련해 독립수사단을 구성해 신속하고 공정하게 수사할 것을 지시했다.

특별수사단장은 독립적인 수사권 보장을 위해 국방부장관의 지휘를 받지 않고 수사인력 편성과 구체적인 수사에 대해 전권을 갖게 되며 수사 진행상황도 국방부장관에게 보고하지 않는다.

특별수사단은 객관적이고 공정한 수사를 위해 육군 및 기무사 출신이 아닌 군검사 등 약 30여명으로 구성할 예정이며 다음달 10일까지 1개월간 활동할 계획이며 필요시 연장될 수 있다.

이현석 기자  nkc1@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