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롯데백화점 광주점, 여직원 우울증 예방 상담소 오픈'여성 우울증 예방' 위한 카페형 심리 상담소 '리조이스 카페' 문 열어
  • 조익석 기자
  • 승인 2018.07.09 21:28
  • 댓글 0

  (광주=포커스데일리) 롯데백화점이 사내 여성 임직원 및 협력사 여직원을 대상으로 '여성 우울증 예방'에 발 벗고 나섰다.

백화점에 따르면 롯데백화점은 노원점에 이어 지방 최초로 광주점 7층에 카페형 심리 상담소인 '리조이스 카페'를 지난 5일 오픈했다.

'리조이스 카페'는 직원들이 편히 쉬면서 심리 케어를 받을 수 있는 카페형 심리상담소로, 상담을 원하는 직원들은 무상으로 외부 전문기관에서 파견된 전문가에게 심층상담을 받을 수 있는 공간이다.

롯데백화점이 '여성 우울증 예방'에 나선 이유는 백화점은 업계 특성상 여성직원이 전체 임직원의 70% 이상을 차지하고 있지만 본인의 의사와는 상관없이 웃는 얼굴로 고객을 응대해야 하는 ‘감정노동자’임과 동시에 가정에서 육아를 담당하고 있는 '가사 노동자'가 대부분이기 때문이다.

이런 이유로 백화점 내 여성 직원들은 자존감이 낮아져 ‘우울증’ 노출에 매우 취약하지만 실상 적절하게 치료에 나서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으로 그 폐해가 크게 나타나고 있는 현실이다.

 이러한 문제 인식으로부터 롯데백화점은 올해부터 '여성 우울증에 대한 인식 개선'을 목표로 '리조이스' 캠페인을 내걸고 전 내부 직원들의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한 첫 발걸음을 내딛었다.

 '리조이스 카페'는 이러한 롯데백화점 캠페인의 첫 시작으로 지난 6월 노원점에 이어, 지방 점포에서는 최초로 광주점에서 오픈하였다.

리조이스 카페에서는 한국교류분석협회 소속의 석사 자격 이상의 상담사가 평일 기준 5일 상주하여 심층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6월에 오픈한 노원점의 경우 1인당 상담시간이 1시간 정도의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심층 상담임에도 불구하고 상담 일정 중 평균 예약율이 90% 이상을 기록하였으며, 광주점도 오픈 2주차 상담 예약이 가득 차며 여성직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카페를 운영하면서 얻은 수익금 역시 지역사회의 여성 우울증 예방 활동에 기부 될 예정이다.

김성경 팀장은 "리조이스 카페를 통해 사내 여성 직원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며, 무너진 자존감을 회복하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면서 축적된 내부 직원의 상담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고객과 일반인들에게도 확대 적용 시킬 수 있는 방안에 대해서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조익석 기자  focusjebo@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롯데백화점#여성 우울증 예방#리조이스 카페

조익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