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현대자동차, 기술직 신입사원 입사식사내하도급 근로자 대상 선발한 신입사원 400명
  • 전용모 기자
  • 승인 2018.06.01 15:47
  • 댓글 0
입사식을 갖고 파이팅을 하며 기념촬영을 하고있다.<사진제공=현대자동차울산>

(울산=포커스데일리) 현대자동차가 사내 하도급근로자를 대상으로 올해 2차로 특별 고용한 기술직(구 생산직) 신입사원 400명이 오는 4일 현대차 직원으로 입사한다.

현대자동차는 1일 현대차 문화회관 대강당에서 입사식을 갖고 5주간의 입문교육을 이수한 신입사원들에게 사원증을 수여했다.

이 날 오후 3시부터 진행된 진행된 입사식은 참석임원 소개 및 오프닝 영상, 신입사원 교육과정 영상, 수료증 수여/사원증 패용, 임원 격려사, 가족 축하영상, 신입사원 대표 소감문 낭독 순으로 이어졌다.

하언태 현대차 울산공장장은 격려사에서 "여러분이 현장 변화의 중심이 되어 현대자동차가 100년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자부심을 가지고 맡은 역할에 충실히 임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신입사원 대표로 소감문을 낭독한 김태형씨는 "입문교육을 통해 진정한 소통과 협력을 배울 수 있었고, 기본과 원칙을 지키는 것의 중요함을 알았다"며 "현실에 안주하기 보다는 쉬지 않고 도전하며 회사의 성장을 이끌어가는 신입사원이 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가 사내하도급 근로자를 특별 고용한 인원은 2012년부터 이번 400명을 포함해 지금까지 총 6400명이며, 올해부터 2021년까지 3100명을 추가로 고용할 계획이다.

전용모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대자동차#사내하도급#기술직

전용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