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금태섭, #미투 '공작' 예언한단 김어준에 "어떻게 이런 말을 하나"김어준 "미투 운동 진보 지지층 분열 이끄는 방향으로 갈 것"
금태섭 "피해자 인권 문제에 무슨 여야나 진보 보수가 관련있나"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8.02.25 13:08
  • 댓글 0

(서울=포커스데일리) 금태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4일 김어준을 향해 "어떻게 이런 얘길 하는 사람이 지상파 시사 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는지 나로서는 도저히 이해가지 않는다"고 말했다. 

김어준은 지난 24일 공개된 팟캐스트 '다스뵈이더'에서 최근의 미투 운동의 흐름이 진보 지지층의 분열을 이끄는 방향으로 갈 것이라고 예측한다고 밝혔다. 김어준은 "우린 오랫동안 공작의 사고방식으로 보면 어떻게 보이냐에 훈련된 사람들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어떻게 보이냐, 첫째 어 섹스, 좋은 소재, 주목도 높아' 아 둘째 진보적 가치다, 오케이' 그러면 피해자들을 좀 준비시켜서 진보매체를 통해서 등장시켜야 되겠다. 그리고 문재인 정부의 진보적 지지자를 분열시킬 기회다' 이렇게 (그들의) 사고가 돌아가는 것"이라고 했다. 

김어준은 "지금 나와있는 뉴스가 그렇단 얘기는 아니"라면서도 "저는 흐름을 본다. 항상. 댓글 공작의 흐름을 보면 다음에 뭘 할 지가 보인다. 걔들이 밑밥을 깔기 시작하기 때문에, 흐름이 그리로 가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금태섭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눈이 있고 귀가 있다면 그 동안 우리 사회에서 피해자들이 겪어야 했던 일을 모를 수가 없을텐데 어떻게 이런 말을 할 수 있을까"라며 "피해자들의 인권 문제에 무슨 여야나 진보 보수가 관련이 있나"라고 일침했다. 

금 의원은 "진보적 이나는 성폭력 범죄를 저질렀어도 방어하거나 드러나지 않게 감춰줘야 한다는 말인가"라며 "무슨 말을 해야할 지 모르겠다. 깊이깊이 실망스럽다"고 적었다. 

한편 김어준은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과 SBS '블랙하우스' 등을 진행하고 있다. 

김도형 기자  namuui@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